> 산업 > ITㆍ과학

"MS 지원종료하는데…" IE 구버전 사용자 여전히 33%

국내 IE 구버전 점유율 33%…구버전 기술·보안 지원 종료로 보안 위협↑

(서울=뉴스1) 박현준 기자 | 2016-01-04 16:23:12 송고
국내 인터넷 브라우저별 점유율. (자료=스탯카운터) © News1


인터넷 브라우저 '인터넷익스플로러(IE)' 구버전에 대한 마이크로소프트(MS)의 지원이 11일 종료되지만 국내 IE 구버전 사용자 비중이 아직 33%에 달해 보안위협에 따른 피해가 우려된다.

4일 시장조사기관 스탯카운터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국내 인터넷 브라우저 버전별 점유율에서 IE 6~10까지 구버전 사용 비율은 약 33%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구버전 사용비중이 최신 버전인 'IE 11' 점유율 28%보다 5%포인트나 높다. IE 11의 점유율이 전년동기대비 약 3%포인트 늘었고 구버전은 약 10%포인트 줄었지만 여전히 10명 중 3명은 IE 구버전을 사용하고 있는 셈이다.

지난해 12월 기준 국내 인터넷 브라우저 시장에서 IE 점유율은 61%에 달했다. 32%로 2위를 차지한 크롬과의 격차가 2배에 이른다. 파이어폭스(2.2%)와 사파리(1.48%), 스윙(0.46%) 등이 그 뒤를 따르고 있지만 차지하는 점유율이 매우 미미하다. 같은기간 전세계 인터넷 브라우저별 점유율에서 크롬이 57%로 1위에 올랐으며 IE는 16.5로 2위에 그쳤다. 파이어폭스는 15.6%로 IE와 근소한 차이로 3위를 기록했으며 사파리가 5.31%, 오페라는 2.2%를 기록했다.

전문가들은 IE 구버전의 보안취약성에 대해 우려하고 있다. 심동욱 한국인터넷진흥원 인터넷환경개선팀장은 "IE 구버전에 대한 기술 및 보안지원 종료는 호환성보다 보안적인 측면에서 우려되는 점이 더 많다"며 "윈도7 이상 사용자들은 IE11로 업그레이드하는 것이 가장 좋다"고 당부했다. 이어 "윈도XP는 IE8, 윈도 비스타는 IE9까지만 설치 가능해 해당 제품 사용자들은 운영체제(OS)를 윈도7 이상으로 업그레이드 하거나 크롬·파이어폭스 등 다른 인터넷 브라우저를 사용하는 것이 좋다"고 덧붙였다.

이스트소프트는 올해 예상 보안 이슈 톱5 중 하나로 'IE 구버전 지원 종료로 인한 제로데이 공격'을 꼽기도 했다. 제로데이 공격이란 운영체제나 웹브라우저 등의 보안 취약점이 발견되면 이를 막는 패치가 나오기 전에 그 취약점을 이용하는 해킹 공격 수법을 말한다.

이스트소프트 관계자는 "IE 구버전에서 새로운 취약점이 발견되더라도 취약점 패치가 제공되지 않으며 지원 종료 이후 발생하는 제로데이 공격위협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박현준 기자(phj@)


▶ 매일 업데이트 최신 만화 100% 무료

▶ 4억원대로 6층건물을 산다! 월 500만원씩 평생..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홍만표·정운호 영장청구…이르면 내일 구속 결정
각각 탈세·전관로비·몰래변론, 횡령배임·위증 혐의…검찰 '외압의혹' 수사 속도
검사장 출신 '특수통' 홍만표 변호사(57·사법연수원 17기)와 정운호 네이처리퍼블릭 대표(51…
반기문 "방한활동 오해 없길…정치···
중톱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은 30일 5박6일의 방한 일정이 대권 행보로 해석되는 것…
3당, 20대국회 개원일 맞아 오후 ···
중톱
여야 3당은 20대 국회 개원일인 30일 회동을 갖고 원구성 협상을 하기로 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