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산업 > ITㆍ과학

방통위, 위치정보사업자 만나 산업활성-프라이버시 균형 논의

(서울=뉴스1) 맹하경 기자 | 2015-07-29 15:27 송고
방송통신위원회./뉴스1 © News1


방송통신위원회는 이기주 방통위 상임위원이 29일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 등 이통3사, 네이버, 다음, 휴빌론 등 위치정보산업 관련 사업자와 업계 현안에 대해 논의하고 건의사항을 청취하는 간담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용자와 사물의 위치정보는 현재 스마트폰 기반의 다양한 서비스의 사업기반으로 활용되고 있으며, 사물인터넷(IoT) 등 창조경제를 뒷받침하는 유망한 자산이 될 수 있다. 다만 그간 이러한 위치정보가 프라이버시 보호 측면에서만 강조돼 위치정보산업 활성화에 대한 관심이 다소 부족하기도 했다. 이에따라 방통위는 이번 간담회에서는 위치정보 보호와 산업 활성화를 균형있게 추진하기 위한 여러 가지 정책방향을 논의했다.

이기주 상임위원은 이 자리에서 "국내 위치정보산업의 경쟁력 확보가 중요한 상황이며, 방통위도 불필요한 규제를 개선하는 등 산업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다만, 산업 활성화와 동시에 국민의 위치정보가 침해되는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위치정보산업 업계에서도 노력해 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간담회에서 위치정보산업 사업자들은 "국내 위치정보산업이 주요 선진국에 비해 뒤쳐질 가능성이 높다"고 하면서, "중소업체가 많은 국내 위치정보 산업환경을 고려해 정부의 지원책을 강화할 필요가 있다"고 건의했다.

방송통신위원회는 이번 간담회에서 건의된 사항에 대해 검토하여 향후 ‘위치정보 산업 및 이용 활성화 계획’ 마련시 활용할 예정이다.


hkmaeng@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1075일만에 상처투성이로…'세월호 완전체' 떴다
선체 첫 윤곽후 64시간 28분만에 부양, 좌현선미 심하게 찌그러져…28~29일쯤 목포행
세월호가 침몰 1075일만에 드디어 완전한 모습을 드러냈다.해양수산부는 25일 오후 9시 15분께 세월호…
안철수, 국민 첫 경선 광주 전남 ···
중톱
25일 열린 국민의당 첫 순회 경선에서 기호 1번 안철수 후보가 사실상 압승을 …
해수부 “오후 9시 15분께 세월호 ···
중톱
해양수산부는 25일 오후 9시 15분께 세월호 선체가 완전히 부상했다고 밝혔다.…
SPONSORED

      탭 만화 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