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문화 > 문화일반

인신협, 네이버-다음의 '공개형 뉴스 제휴' 적극 지지

(서울=뉴스1) 권영미 기자 | 2015-05-28 18:05 송고
© News1

한국인터넷신문협회(회장 이창호, 이하 인신협)는 네이버-다음카카오가 발표한 “공개형 뉴스제휴 평가위원회”를 통한 제휴정책 제안에 대하여 이를 적극 지지한다는 입장을 28일 밝혔다.

 

인신협은 회원사 모두를 대신해 네이버와 다음카카오 등 양대 포털의 이번 발표를 적극 지지하고 환영하면서 앞으로 전개될 관련 논의에 막중한 책임성을 가지고 참여해 객관적이고 공정하며 투명한 원칙과 기준을 만들어내는데 기여하고자 한다는 입장을 표명했다.

 

인신협의 양승욱 미디어분과위원장(미디어잇 대표)은 “한국인터넷신문협회는 이러한 논의에 관련 언론유관 단체들도 대승적 차원에서 참여하여 서로 머리를 맞대고 협의하여 합리적 결론을 반드시 이끌어냄으로써 뉴스유통 플랫폼인 포털과 미디어 업계의 건강한 발전과 더불어 뉴스 소비자인 국민으로부터 사랑받는 계기로 만들어 나가기를 진심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날 네이버와 다음카카오는 직접 진행하던 뉴스제휴 심사를 언론에 맡겨 뉴스제휴를 심사할 언론자율기구로 '공개형 뉴스제휴 평가위원회(가칭)'를 설립한다는 내용을 골자로 한 새로운 뉴스제휴 정책을 발표했다. 

인신협은 독립 인터넷신문들이 바람직한 언론 문화 창달과 인터넷신문의 질적 향상을 도모하기 위해 2002년 10월 설립된 사단법인으로 현재 44개의 언론사가 회원으로 활동중이다.


 




ungaunga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