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김예림 "바비와 친해지고파, 밖에서 한 번 만나자"

(서울=뉴스1스포츠) 권수빈 기자 | 2015-05-21 14:00 송고

가수 김예림이 바비와 친해지고 싶다고 했다.

김예림은 지난 20일 방송된 SBS 파워FM '이국주의 영스트리트'에서 연예계 절친을 묻는 질문에 "윤종신 선배와 제일 친하다"고 말했다.

김예림은 "내 인상이 차가워 보이는지 가까이 다가오는 또래 친구가 없다. 나도 내 또래 가수들과 친해지고 싶다"고 했다. 이어 DJ 이국주가 친해지고 싶은 남자 연예인을 묻자 망설임 끝에 "아이콘의 멤버 바비랑 친해지고 싶다"고 답했다.

김예림이 바비와 친해지고 싶다고 밝혔다. © News1스포츠 권현진 기자

김예림은 바비에게 "나중에 꼭 한 번 함께 음반 작업을 했으면 좋겠다. 밖에서 한 번 만나자"고 과감하게 메시지를 전했다.

한편 김예림은 최근 새 앨범 '심플 마인드'로 컴백해 '알면 다쳐'로 활동 중이다.




ppbn@news1.kr
▶ 놓치면 후회! 최신 만화 보기 / 2017년 나의 운세 보기
SPONSORED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