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라디오스타’ 셰프 최현석, 최양락 성대모사 “얼굴도 닮았나?”

(서울=뉴스1) 온라인팀 | 2015-02-26 10:21 송고
MBC ´라디오스타´ 방송 장면

셰프 최현석이 개그맨 최양락의 성대모사를 선보였다.

26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황금어장-라디오 스타’는 '지지고 볶고 맛보고 즐기고' 특집으로 꾸려졌다. 배우 서태화, 가수 브라이언, 셰프 최현석, 맹기용이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앞서 MC들이 맹기용에게 "유아인 닮았다", "손호영 닮았다"등 외모에 대해 여러 칭찬을 보낸 가운데, MC 김구라는 갑자기 최현석에게 "이분은 최양락을 닮은 거 같다"고 말했다.

이에 최현석은 당황한 듯한 표정을 지었고, MC 김국진은 "최양락 성대모사를 한번 해보라"며 거들었다.

그러자 최현석은 내빼는 듯하다가도, "알까기"라며 최양락의 성대모사를 선보여 모두를 폭소케 했다.

한편 평소 자신의 요리에 큰 자부심을 갖고 있는 최현석은 자신의 지인들을 향한 무한한 애정을 쏟아내는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그리고 나름대로의 원칙을 제시하며 "스테이크도 사리추가 1cm까지 가능하다"고 재치 있게 말했다.

MBC ´라디오스타´ 방송 장면

그리고 MC들에게 "오늘 절 잘 챙겨주시면, 스파게티도 줄 수 있다."라고 제안했다. 이에 MC 윤종신은 "왠지 분식집 느낌이 나는 것 같기도 하다."라고 답했다.

방송을 접한 누리꾼들은 “이 형님 인간냄새 나서 좋다”, “필드에서는 상상도 못 할 일인데”, “실력 좋고 여유 있으면서도 남 깎아내리지 않고, 참 보기 좋네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khe45678@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