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광주ㆍ전남

장병우 새 광주지방법원장 "'사의재' 갖춰달라"

"올바르고 공정한, 상식·합리적 재판해야"

(광주=뉴스1) 김호 기자 | 2014.02.13 03:59:47 송고


장병우(60·사법연수원 14기) 새 광주지방법원장은 13일 "올바르고 공정한, 상식에 맞고 합리적인 재판을 해달라"고 당부했다.


장 원장은 이날 취임식을 갖고 "법원을 바라보는 국민들의 시선이 점차 우호적으로 바뀌고 있지만 법원은 아직까지 국민들의 상식에 입각한 법감정과 기대치를 충분히 만족시키지 못하고 있다"며 이 같이 말했다.


그는 다산 정약용 선생이 전남 강진에 유배됐을 때 머물던 집 '사의재(四宜齋)'를 언급하며 법원 구성원들이 네가지를 갖춰야 한다고 주문했다.


장 원장은 "사의재는 맑은 생각과 단정한 용모, 과묵한 말씨, 중후한 행동"이라며 "광주지법도 사의재처럼 올바르고 신중한 생각과 언행을 갖춰 합리적이고 타당성이 있는 재판을 하자"고 밝혔다.




▶ 뉴스1 100% 무료 만화 서비스 오픈!!

▶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뉴스1을 만나세요!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3천개 넘는 전형…정보 모르면 '깜깜이 대입' 된다
전국대학 수시모집 비교가능한 무료 웹앱 '스마트배치표' 출시…한번에 최대 3개 비교
대학별 입시전형을 합하면 3000개가 넘는다. 정보에서 앞선 사람은 대입에 성공하고 모르면 실패하…
김무성의 대미 정당외교 성적표는?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가 2일 일주일 간의 공식 방미 일정을 마무리했다. 김 대표는 정당···
김무성 "비례대표 줄여서 300석 유지"
미국을 방문 중인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는 2일 국회의원 정수문제와 관련해 "지역구 의원수가···

많이 본 기사

요지경 세상

분석과 전망

기자의 눈

짐바브웨 명물 사자 세실 이어 동생 제리코도 밀렵…
짐바브웨의 명물 사자 '세실'과 같은 배에서 나온 '제리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