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경기

성남시, 금연구역 433곳 추가 지정

(성남=뉴스1) 송용환 기자 | 2014/01/03 05:10 송고


경기 성남시는 433곳의 학교·공원을 금연구역으로 추가 지정했다고 3일 밝혔다.

지난해 6월28일 1단계 금연구역으로 641개 쉘터형 버스정류장을 지정한데 이은 2단계 시행이다.

이번에 금연구역으로 지정한 학교 절대 정화구역은 모두 270개소이다.

수정구 53곳, 중원구 56곳, 분당구는 161곳으로 학교 출입문으로부터 직선거리 50m 이내에서 담배를 피우면 안 된다.

금연구역으로 지정한 도시공원은 모두 163개소이다.

수정구 11곳, 중원구 22곳, 분당구 130곳으로 공원 전역이 금연구역이다.

시는 3월31일까지 홍보기간을 둔 뒤 4월1일부터 본격 단속을 실시하는데 금연구역에서 흡연 적발 시 5만원의 과태료를 물게 된다.

문의 성남시 중원구보건소 건강증진팀 (031)729-3911.


syh@news1.kr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유대균 "TV·핸드폰 없는 오피스텔서 두문불출"…
"세달간 몸무게 20㎏ 가량 줄어"…검찰, 유대균·박수경 이틀째 조사 구속영장 방침
 경찰에 검거된 유병언 장남 유대균이 25일 밤 인천광역수사대로 압송되고 있다. 유대균과 박수경은 이날 경기도 …
7·30 재보선 최종 사전투표율 7.98···
7.30재보선 사전투표 첫째날인 25일 수원시 영통구 영통1동 주민센터에 마련된 사전투표소에서 한 유권···
경북 고령 양돈농장서 구제역 감염···
경북도는 26일 구제역이 발생한 의성 비안면 양돈농장에 돼지를 입식한 고령군의 한 양돈농장이 위탁 운···

많이 본 기사

랭킹뉴스

與 초·재선, 정성근에 오락가락한 '김무성호' 갑…
새누리당 초·재선 의원들이 정성근 전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