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전국 > 광주ㆍ전남

무안 압해-신안 운남도로 개통…5분으로 단축

(무안=뉴스1) 김한식 기자 | 2013-12-26 06:13 송고


압해-운남도로 개통위치도./사진제공=익산지방국토관리청© News1


전남 서부권의 중심축인 무안과 신안이 한발 더 가까워질 전망이다.


익산지방국토관리청(청장 손명수)은 27일 오후 신안군 압해읍 복룡리와 무안군 운남면 연리를 연결하는 국도 77호선 압해-운남 도로 확장공사가 마무리돼 개통행사를 갖고 본격적인 차량운행에 들어간다고 26일 밝혔다.


개통행사에는 이윤석 국회의원과 김철주 무안군수, 박우량 신안군수, 무안과 신안지역 주민 등 150여명이 참석한다.


익산국토관리청 임배석 도로계획과장의 경과보고에 이어 김철주 무안군수와 박우량 신안군수의 환영사, 손명수 익산국토청장의 기념사, 이윤석 국회의원의 축사, 개통 테이프 커팅식 등의 순서로 진행된다.


신안군과 무안군 주민들의 오랜 숙원사업인 압해-운남 도로 확장공사는 신안군 압해읍에서 무안군 운남면에 이르는 총 6.4㎞를 4차선으로 건설하는 공사로 총사업비 1412억원이 투입됐으며, 지난 2003년 6월에 착공됐다.


압해-운남간 도로가 개통되면 신안 압해도와 무안이 직접 연결되어 기존 목포를 경유하면서 30분 이상 소요되던 두 지역간의 이동시간이 5분 이내로 단축된다. 주민들의 교통불편 해소는 물론 농수산물 수송 여건 개선과 막대한 물류비 절감 효과까지 더해져 주민들의 소득이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 갯벌과 세발낙지의 고장 무안과 천일염과 천사의 섬을 자랑하는 신안지역의 다양한 먹거리와 볼거리를 체험하기 위한 관광객들도 증가하면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전망이다.


손명수 청장은 "공사가 잘 마무리 될 수 있도록 협조해주신 신안과 무안지역 주민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면서 "두 지역을 최단거리로 연결하는 압해-운남 도로가 신안과 무안을 더 가깝게 해주고, 나아가 전남 서부권의 발전을 이끄는 역할을 해 주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hskim@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