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미디어

'일베', 청소년 보호 활동 강화 권고 받아

방통심의위, 일베 통한 불법·유해 정보 유통 상황 지적

(서울=뉴스1) 유기림 기자 | 2013.11.27 09:26:04 송고


극우 성향의 온라인 사이트 '일간베스트 저장소'(이하 '일베')가 청소년 보호 활동을 강화하라는 권고를 받았다.


방송통신심의위원회는 지역 차별, 역사 왜곡, 노골적 여성 비하, 문서 위조, 음란·성매매 게시물 등으로 논란이 되고 있는 '일베'에 대해 청소년 보호 활동 강화를 권고하기로 결정했다고 27일 밝혔다.


앞서 2011년부터 지난 10월까지 방통심의위는 '일베'를 중점 모니터링해 내용상 불법성이 뚜렷하고 사회적 유해성이 명백한 불법·유해 정보 1020건에 시정을 요구했다. 또한 성인 메뉴를 청소년 유해 매체물로 결정했다.


이 같은 조치에도 방통심의위가 청소년 보호 활동을 강화된 배경에는 여전히 '일베'를 통해 불법적이거나 청소년 유해 정보가 유통되고 있고 향후에도 그럴 개연성이 높다는 판단이 있다. 불법·유해 정보를 근절하기 위해선 '일베' 관리·운영자 역시 해당 정보가 유통되지 않도록 차단하는 등 청소년 보호를 위한 자율적 노력을 다해야 할 책임이 있다고 본 것이다.


이에 따라 방통심의위는 일베에 ▲청소년 유해 정보를 일반 정보와 구분·격리 ▲청소년 유해 정보에 대한 청소년 접근 제한과 관리 조치 강화 ▲불법·유해 정보 모니터링 및 자율 규제 강화 ▲이용자 신고 시스템 개선을 포함한 불법·유해정보 유통 방지를 위한 기술적·관리적 조치 적용 등 청소년 보호 활동 강화를 권고하기로 했다.


방통심의위는 이후 운영자의 권고 이행 상황과 개선 결과를 지켜보고 후속 조치를 검토할 예정이다. 향후에도 일베를 통해 유통되는 불법·유해 정보를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고 신속한 심의를 할 계획이다.


girin@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천차만별 지방 의정비…경북 최고 11%↑, 안양 인하
[광역·기초의원 의정비 실태] 광역 평균 1.32%↑ 5495만원…기초 147곳 인상·52곳 동결
전국 광역의회와 기초의회가 내년도 의정비를 각각 평균 1.32%, 1.46% 인상한 것으로 나타났다.뉴스1이…
김정은, 연합훈련 참관
김정은 북한 노동당 제1비서는 부대 간 연합협동훈련을 참관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23일 보도···
北, 4차 핵실험 만지작?
   유엔의 북한인권결의안 통과 이후 북한이 연일 강력하게 반발하고 있다. ···

많이 본 기사

이상돈 "박근혜 정권, 이명박 정권과 '샴 쌍둥이'"
새누리당 비상대책위원 등을 지내며 박근혜 대통령 당선에 일조했던 이상돈 중앙대 명예교수가 "박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