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연예 > 방송ㆍTV

'아마존의 눈물' 제작진, '곤충, 위대한 본능'으로 재회

MBC 창사 52주년 특집 다큐 29일 밤 10시 방영

(서울=뉴스1) 유기림 기자 | 2013.11.14 03:02:58 송고


(MBC 제공). © News1



다큐멘터리 '아마존의 눈물', '남극의 눈물'을 만든 드림팀이 MBC 창사 52주년 특집 '곤충, 위대한 본능'으로 다시 뭉쳤다.


MBC는 명품 다큐멘터리 '아마존의 눈물', '남극의 눈물'의 김진만 PD와 고혜림 작가, 심현정 음악감독이 또 한 번 의기투합해 '곤충, 위대한 본능'을 만들었다고 14일 밝혔다. 여기에 국내 최초 3D 해양 다큐 '엄홍길 바다로 가다'의 손인식 촬영 감독과 '곤충 마니아' 윤권수 촬영 감독이 카메라를 잡았다.


이 다큐멘터리는 우리가 미처 알지 못했던 곤충들의 숨겨진 이야기인 곤충의 생태계와 희노애락을 담은 다큐멘터리다.


위의 제작진이 이번 '곤충, 위대한 본능'으로 안방극장에 곤충의 세계라는 자연의 경이를 선사해 다시 '다큐 열풍'을 몰고올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아마존의 눈물'(2010)은 시청률 20%를 넘으며 다큐멘터리 사상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남극의 눈물'(2012) 역시 시청률 10%대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은 바 있다.


김 PD는 "4억년의 시간을 견뎌온 곤충들의 아름답지만 치열한 삶을 담았다. 지난 400일간의 힘들었던 촬영이 끝나고 시청자들께 선보일 시간이 다가오니 가슴이 뛴다"고 촬영 소감을 밝혔다.


김 PD와 함께 공동 연출을 맡은 김정민 PD는 '아마존의 눈물'에 이어 또 한 번 위험에 빠지기도 했다. 김정민 PD는 '아마존의 눈물' 촬영 당시 흡혈 곤충 '삐융'에 물려 자칫 목숨이 위험할 수도 있었고 이번에는 장수말벌에 쏘여 위기를 겪었다.


이처럼 제작진이 고군분투 끝에 어렵사리 곤충의 숨겨진 이야기를 담아낸 MBC 창사 52주년 특집 다큐멘터리 '곤충, 위대한 본능'은 오는 29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girin@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199일만에 세월호3법 일괄타결…해경·소방청 해체
여야, 협상 마지막 날 세월호특별법·정부조직법·유병언법 합의…국민안전처 신설
여야는 세월호특별법과 정부조직법, 유병언법 등 소위 세월호 3법을 처리키로 했던 마지막 날인 31…
故 신해철, 화장 안 해…부검 통해 ···
가수 신해철씨의 유가족들이 화장절차를 중단하고 고인에 대한 부검을 실시하기로 결정했다.&···
故신해철 부인, '장협착 수술' 업···
 지난 27일 숨진 신해철씨에 대해 유족이 화장을 중단하고 부검을 선택한 데 이어 신씨···

많이 본 기사

금태섭 "세월호法 협상서 수사권 중요 쟁점으로 만…
금태섭 전 새정치민주연합 대변인이 세월호특별법 협상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