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연예 > 방송ㆍTV

까사미아, 침대·소파 등 가구서 벌레·곰팡이 '득실'

(서울=뉴스1) 김종욱 인턴기자 | 2013.09.25 10:55:52 송고


가구업체 '까사미아'를 방송한 MBC '불만제로 UP'. © News1


까사미아의 침대와 소파에서 벌레가 발견됐다.


MBC '불만제로 업(Up)'은 까사미아의 '까사온' 침대와 소파에 벌레가 서식하고 곰팡이가 피었다는 내용을 25일 방송했다.


이날 방송에 따르면 까사온의 침대와 소파에 쓰인 목재는 함수율(목재에 들어있는 수분의 비율)이 기준치보다 높아 벌레가 서식하기 좋은 환경이었다. 또한 가구 제작 과정에서 가구용재가 아닌 건축용 목재를 사용하는 등 충격적인 사실이 방송됐다.


까사온 가구에 서식하는 벌레는 '먼지다듬이'로 밝혀졌다. 먼지다듬이 벌레는 암수 구분이 없어 한 마리가 수백 마리의 유충을 낳아 기하급수적으로 번식하는 벌레다. 방역업체에서조차 박멸에 난색을 표하기로 유명하다.


그러나 까사미아 측은 소비자의 생활환경과 외부 유입이 문제라며 책임을 돌리고 있다.


이날 방송에는 KC 인증 마크와 친환경 표시가 있는 침대를 구입한 방모씨, 소파를 구입한 김모씨, 소파를 구입한 임모씨 등의 피해 사례가 소개됐다.


방송을 시청한 누리꾼들은 "까사미아 진짜 실망이다", "저따위로 장사하다니 말도 안 된다", "일상 생활에서 쓰이는 가구를 저렇게 만들다니 너무 충격이다", "까사미아, 고객에게 예의도 없고 양심도 없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 뉴스1 100% 무료 만화 서비스 오픈!!

▶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뉴스1을 만나세요!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신격호-신동빈 회동…"5분만에 짧은 대화 마무리"
신동빈 첫 마디로 "잘 다녀왔습니다" , 신격호 "어어" 답변…신동주 동석은 파악 안돼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과 신격호 롯데그룹 총괄회장의 회동이 5분만에 마무리됐다.신 회장은 3일 오…
'직위해제' A공립고 교장 "양심걸···
서울 서대문구에 위치한 A공립고등학교 교장은 31일 서울시교육청이 학교 성추행 사건과 관련···
‘성추행’ 몹쓸 병 걸린 교육계…대···
경기도 교육계가 각종 성(性)관련 사건으로 몸살을 앓고 있다.교사, 학부모, 학생들···

많이 본 기사

요지경 세상

분석과 전망

기자의 눈

이스라엘 '게이 퍼레이드 칼부림'에 10대 결국 사망
이스라엘 예루살렘의 게이 퍼레이드 행사장에서 벌어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