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청와대

朴대통령 "국정원 개혁 반드시 이뤄낼 것"

오늘 수석비서관회의 주재..."대선 때 국정원 도움 받은 적 없다"

'민생' 여야 대표 회담 "언제든 만날 수 있다"

(서울=뉴스1) 허남영 기자 | 2013.08.26 02:14:28 송고



박근혜 대통령은 26일 "야당에서 주장하는 국가정보원 개혁을 반드시 이뤄낼 것"이라고 밝혔다.


박 대통령은 이날 수석비서관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 "우리 안보를 책임지는 국정원 본래의 역할을 제대로 할 수 있도록 국정원 조직개편을 비롯한 국정원 개혁은 벌써 시작되었다"며 이 같이 말했다.


박 대통령은 이어 "강력한 의지를 가지고 국정원을 거듭나도록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박 대통령은 "작금에는 부정선거까지 언급하는데 저는 지난 대선에서 국정원으로부터 어떤 도움도 받지 않았고 선거에 활용한 적도 없다"는 점을 거듭 강조했다.


그러면서 "오히려 저는 과거로부터 이어져 온 비리와 부패의 관행을 보면서 그동안 과연 무엇을 했는지에 대해 묻고 싶을 정도로 비애감이 들 때가 많다"고 했다.


민주당이 제기하는 김한길 민주당 대표와의 단독 또는 3자 회담에 대해서는 "민생회담과 관련해서는 언제든지 여야 지도부와 만나서 논의할 생각이 있다"며 민생에 국한된 회담 가능성을 시사했다.


박 대통령은 "국민들이 간절하게 원하는 민생안정을 위해 정부와 정치권이 존재하는 것"이라며 "국민의 뜻에 부응해서 국민들에게 희망을 드릴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거듭 강조했다.




nyhur@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키워드

  • 박근혜
  • 국가정보원
  • 수석비서관회의
  • 여야대표회담

오늘의 주요뉴스

얌체 은행?…예금금리 팍 깎고 대출금리 되레 올려
마진관리 위해 예금금리 1%대까지 인하러시…주택담보대출 기준금리는 2.16%로 상승
# 직장인 이수민(29세·가명)씨는 최근 만기된 예금을 재예치하기 위해 은행을 찾았다. 그러나 …
'땅콩회항' 최대 15년형 가능…몇년···
'땅콩회항' 사건 결심 공판이 2일 열린다. 박창진 사무장이 증인으로 나올 것인지와 최고 15···
與, 오늘 새 원내대표 선출…여권 ···
새누리당은 2일 의원총회를 열고 새 원내대표와 정책위의장을 선출한다.이완구 전 원내···

많이 본 기사

美 뉴멕시코서 3살배기 쏜 총에 부모 다쳐
미국 뉴멕시코주에서 3살배기 아이가 실수로 아빠, 엄마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