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전국 > 광주ㆍ전남

2012 디지털 애니메이션 공모전 대상 '에일리언 몽키스'

(광주=뉴스1) 박중재 기자 | 2012-08-21 06:44 송고
일반 부문 대상작 에일리언 몽키스.© News1


광주시는 21일 '제8회 2012 디지털 애니메이션 전국 공모전(WAF, Web Animation Festival)' 심사결과를 발표됐다.


시가 주최하고 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이 주관한 이 공모전에서 일반인 부문 대상은 외계원숭이들의 지구 탐사여행을 소재로 한 허선 씨의 '에일리언 몽키스(Alien monkeys·외계 원숭이)'가 수상했다.


학생 부문 대상에는 엄마와 함께 동물원에 놀러온 아기를 자기새끼로 착각한 침팬지와 아기 엄마가 아기를 뺏기 위한 소동을 소재로 하는 김정현(공주대)씨의 '캐치 마이 베이비'(Catch my baby·내 아이를 찾아라)가 선정됐다.


일반인 부문 최우수상은 직장에서 요령꾼과 융통성 없는 일꾼 그리고 상사와의 삼각관계를 재미있게 그려낸 이동민 씨의 '당신 해고야'(You're fired), 학생 부문 최우수상은 숲속에 사는 새들과 두더지의 우정을 그린 송민아(세종대) 씨의 '두더지와 새'에게 돌아갔다.


우수상은 차동진 씨의 '붐붐 패밀리', 손찬혁 씨의 '마스터', 윤호근 씨의 '카타르시스'가 선정됐다. 장려상은 일반인 부분 1개, 학생 부문 3개 작품 등 총11개 작품이 수상했다.


이번 공모전에는 전국에서 102개의 작품이 응모됐고 수상자를 선정하기 어려울 만큼 다양한 기법과 창의적인 소재에 상업화 가능성이 높은 작품들이 많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대상 수상 작품은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 최우상은 광주광역시장상, 우수상과 장려상은 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장상과 총 상금 2800만 원이 수여된다.


시는 수상작에 대해 간행물이나 웹사이트 연재 등 사업화 될 수 있도록 제작 지원금을 지급하고 작품보완을 위한 컨설팅, 판매를 위한 국내외 홍보마케팅을 지원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전국에서 역량있는 문화콘텐츠 신인 작가들이 이 공모전을 통해 광주와 새로운 인연을 만들고 있고, 광주는 이들 작가들을 통해서 문화산업도시로서 빠르게 도약해 가고 있다"며 "공모전에 시민들의 큰 관심과 성원을 바란다"고 말했다.


학생부문 대상작 캐치 마이 베이비. © News1








being@news1.kr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