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우리동네 예체능', 최강창민 첫 승…시청률 상승

'화신' 시청률 올라도 '우리동네 예체능'에 밀려

(서울=뉴스1) 유기림 기자 | 2013-07-16 23:19 송고


KBS 2TV '우리동네 예체능'(KBS 제공). © News1



KBS 2TV '우리동네 예체능'이 동시간대 시청률 정상을 지켰다.


17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방송된 '우리동네 예체능'은 전국 시청률 7.4%를 기록했다. 이는 전주 방송분보다 0.7%포인트 상승한 수치다.


전날 방송된 '우리동네 예체능'에서는 예체능팀이 중곡동 배드민턴팀을 상대로 대결을 펼치는 모습이 그려졌다. 최강창민은 이종수와 함께 다리에 테이핑까지 할 정도로 고된 연습을 해 첫 승을 거뒀다.


동시간대 방영된 SBS '화신-마음을 지배하는 자' 시청률은 0.9%포인트 오른 6.8%를 나타냈다.


이날 이 방송에서는 배우 이상우, 남상미, 장영남, 김지훈 등이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girin@news1.kr

오늘의 인터뷰